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4.5℃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8.8℃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27일부터 핼러윈 대비 주점·유흥시설 특별 방역 점검

외국인·젊은층 밀집 지역…방역수칙 위반 외국인은 강제퇴거 등 조치

URL복사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정부가 31일 핼러윈 데이를 앞두고 27일부터 1주간 주점과 유흥시설을 대상으로 특별 방역점검을 추진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22일 정례 브리핑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 법무부 등 정부 부처로부터 ‘핼러윈 데이 대비 음식점·외국인 밀집 지역 특별방역점검 계획’을 보고받고 이같이 논의했다고 밝혔다.


특별 방역점검은 오는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유흥시설, 주점 등을 대상으로 식약처와 경찰청, 지자체 합동으로 실시한다.


점검 지역은 외국인과 젊은층이 밀집한 서울(이태원·홍대·강남역·서초역), 인천(인하대·부평), 경기(용인·수원), 부산(서면) 등에 있는 주점과 유흥시설이 주요 점검 대상이다.


주점과 유흥시설의 운영 특성을 고려해 이용자가 증가하는 오후 8시부터 밤 12시까지 야간에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정부는 집합금지, 운영시간 제한, 사적모임 인원제한, 마스크 착용 등 주요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점검하고 적발된 업체는 고발 조치하거나, 운영 중단 및 과태료 처분 등을 내릴 방침이다.


방역수칙을 위반해 적발된 외국인은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제 퇴거 등 엄정하게 조치할 방침이다.


문의 :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소통팀(044-202-1714)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제주 산림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미래 전략 모색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 난대·아열대산림연구소는 산림정책의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고 1950년대 이후 조성된 삼나무 등 인공림 및 제주 산림의 미래가치창조를 위해 12월 2일 제주특별자치도 환경보전국과 함께 ?제주 산림 지속가능 전략을 위한 지역 공동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두 번째 공동개최한 이번 세미나는 국내 산림 분야의 다양한 전문가와 제주도 임업인들이 참석하여 산림자원을 활용한 소득원 발굴 등 제주 숲의 기능 개발과 가치 창출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협력 방안을 강구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고정군 과장(한라산연구부), 김찬수 박사(한라산생태문화연구소), 정규원 회장(한국산림기술인회), 김세현 부장(국립백두대간수목원), 엄창득 박사(국립산림과학원) 등이 주제발표를 진행하였다. 발표자들은 제주 산림의 미래가치를 조망하고 이용을 증진하기 위해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였으며, 특히 삼나무, 곰솔, 편백 등 주요 인공림의 체계적 관리방안을 제시함으로써 지역 맞춤형 산림소득원 창출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제주 산림자원의 실질적인 산업화를 통해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