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4 (화)

  • 흐림동두천 14.6℃
  • 흐림강릉 22.0℃
  • 서울 15.8℃
  • 대전 17.7℃
  • 대구 16.9℃
  • 울산 17.7℃
  • 광주 17.3℃
  • 부산 16.2℃
  • 흐림고창 17.3℃
  • 제주 20.9℃
  • 흐림강화 14.4℃
  • 흐림보은 16.4℃
  • 흐림금산 16.9℃
  • 구름많음강진군 18.3℃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사회

경찰시험 전국 98곳에서 5만명 응시

URL복사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미뤄졌던 순경 필기시험이 치뤄졌다.


30일 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부터 전국 98개학교, 3167개 교실에서 ‘2020년 경찰공무원(순경) 채용 필기시험’이 열린다. 2727명을 채용하는 이번 시험에는 5만64명이 응시했다. 경쟁률은 18.3대 1이다.

이에 경찰은 844명의 감염관리전팀을 구성에 방역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학교별로 7명 안팎의 전담팀이 배치된다. 이들은 시험장별 ‘코로나19’ 방역체계와 상황을 관리한다.

시험 시간 수험생 간 거리는 1.5m 이상이 유지된다. 이를 위해 경찰은 평소보다 약 1.5배 많은 전국 100여곳에 시험장을 마련했다. 수험생은 출입 대기 시에도 서로 2m 이상 거리를 둬야 한다.

모든 수험생은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하며 미착용자는 시험장에 들어갈 수 없다. 감독관의 별도 안내 없이 마스크를 벗으면 즉시 퇴실조치 된다. 수험생이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사전에 신고해 예비시험실에서 시험을 봐야한다.


한편 이번 순경 필기시험 후 신체·체력·적성검사와 응시자격 심사, 면접 등이 순차적으로 이어진다. 




종합뉴스

더보기
코로나 대응 지방공무원 ‘교육 부담’ 줄인다…필수교육 80→60시간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지방공무원의 연간 교육훈련 이수시간이 80시간 이상에서 60시간 이상으로 조정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다. 행정안전부는 4일 국무회의에서 ‘지방공무원교육훈련법 시행령’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교육 이수에 대한 지방공무원들의 부담을 덜고 전염병 대응 업무를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현재 5급 이하 지방공무원이 승진 임용되기 위해서는 연간 80시간 이상 교육훈련을 이수하도록 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방역활동 등 현장 대응 업무가 대폭 증가하고 집합교육이 취소되는 등 교육 기회가 축소돼 지방공무원들이 필요한 교육을 이수하는 데 현실적인 애로가 있었다. 이에 지방공무원교육훈련법 시행령에 재난 및 재해 등 긴급한 업무 수행이 상당기간 지속되는 경우 지방자치단체의 장이 연간 교육훈련 이수시간을 60시간 이상으로 조정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함으로써 지방자치단체의 여건에 맞게 유연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박성호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지방공무원 교육훈련제도 개선으로 방역 전선의 최일선에 있는 지방자치단체들이 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