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4.1℃
  • 맑음강릉 23.5℃
  • 구름조금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조금대구 24.2℃
  • 맑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조금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0.2℃
  • 구름조금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사회

인천 강화군, 노래연습장 집합금지 명령 내달 3일까지 집중 점검

 

[인천/이광일기자] 인천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지난 21일부터 내달 3일까지 2주간 관내 노래연습장 및 코인 노래연습장에 대해 집합금지 명령 이행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이번 조치는 인천광역시장의 집합금지 명령에 따른 것으로 최근 이태원 클럽의 코로나19 집단 발생 이후 지역사회 추가 확산을 방지하고 군민의 건강과 생명권을 보장하기 위한 조치다.

 

앞서 군은 집합금지 명령 발표 당일인 지난 21일 즉각 영업주들에게 관련 사항을 문자로 안내했다. 이어 집합금지 명령 안내문을 전달하고 업소 전면에 출입금지 명령서를 부착했다.

 

집합금지 명령을 위반한 영업주는 감염병예방법 제80조 제7호에 따라 고발되며 3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할 경우 치료비와 방역 비용 등 구상권 청구로 손해배상의 대상도 될 수 있다.

 

유천호 군수는 "소비 진작을 기대하고 있었을 업주분들에게는 정말 안타까운 상황이지만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출처 : 인천강화군청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