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1℃
  • 구름조금강릉 20.2℃
  • 구름많음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23.0℃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6.9℃
  • 흐림광주 19.1℃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17.0℃
  • 구름조금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0.6℃
  • 흐림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7.6℃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여야, 72주년 4·3에 제주 위로…"4·3영령 영원한 안식 기원"

민주당 "4·3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해 최선 다할 것"
통합당 "4·3 숭고한 가치·정신 받들어 통합의 시대 열 것"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제72주년 제주 4·3 희생자 추념일인 3일 여야 정치권은 일제히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며 위로를 건넸다. 

송갑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4·3 영령들의 명복을 빌며 생존희생자 및 유가족 여러분께 깊은 위로를 드린다"며 "4·3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 대변인은 "제주도민께서 '이 이상 바랄 게 없다'고 말씀해주실 때까지 4·3의 진실을 철저히 밝히고 명예를 회복해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름도 없이 잊혀져간 희생자들을 기억하고 찾아내어 유가족 품에 안겨드리겠다"고 말했다.

정연국 미래통합당 선대위 상근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제주 4·3 사건으로 희생되신 모든 분들의 명복을 빈다"며 "또한 지난 세월 고통 속에서 힘겹게 살아오신 희생자 유가족들과 피해자들에게도 진심 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정 수석대변인은 "제주 4·3 사건은 다시는 반복돼서는 안 될 대한민국 현대사의 크나큰 비극이었다"며 "다시 한 번 4·3 사건 희생자 분들의 명복을 빌며, 미래통합당은 4·3의 숭고한 가치와 정신을 받들어 미래를 향해 통합의 시대를 열어나가는데 앞장설 것을 국민들께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김보람 미래한국당 대변인도 논평에서 "4·3 사건에 대한 명확한 진상규명과 배상 및 보상 문제 해결에 최선을 다하고, 유가족과 제주도민이 바라는 완전한 해결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드린다"며 "미래한국당은 화해와 상생의 시대를 열고 국민대통합의 길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제윤경 더불어시민당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더불어시민당은 올바른 역사인식과 진상규명을 21대 총선의 주요 기치로 삼고 제주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국회에서 노력할 것"이라며 "2017년에 발의되어 20대 국회에서 계속해서 표류 중인 제주 4·3사건 특별법 개정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심상정 정의당 상임선대위원장은 논평을 통해 "4·3사건의 진상은 온전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4·3사건의 진상을 밝히고 희생되신 분들의 명예를 되찾아드리는 것은 후손된 우리의 책임이자 도리"라며 "오랜 세월 고통받으신 유족들께 국가가 마땅한 피해배·보상을 해드리는 것도 반드시 해야 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심 위원장은 "정의당은 작년부터 4·3특별위원회를 당내에 두고 4·3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미약한 힘이나마 노력해왔다"며 "정의당은 4.3특별법 개정안의 조속 통과를 위해 20대 국회 마지막까지 사력을 다하겠다. 희생되신 모든 분의 명예회복을 위해, 그리고 유족들의 원통함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기 위해 입법을 서두르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