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월)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0.9℃
  • 박무대전 0.5℃
  • 박무대구 1.1℃
  • 구름조금울산 6.8℃
  • 맑음광주 5.5℃
  • 흐림부산 8.2℃
  • 맑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9.8℃
  • 맑음강화 1.3℃
  • 흐림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0.5℃
  • 맑음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1.2℃
  • 구름많음거제 7.5℃
기상청 제공

사회

충청권 민관정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 등 촉구

- 제3차 충청권 상생발전 포럼 충북서 개최 -
- “상원제 도입 등 범국가적 관심 높이는 계기될 것” -

URL복사

[충남/이용필기자] 충청권 4개 시도는 7일 충북 청주 오송 C&V센터에서 국가균형발전과 충청권 메가시티 완성을 위한 지방분권형 개헌 및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을 주제로 3차 충청권 상생발전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이필영 행정부지사와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각 시도 민관정협의회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권 민관정협의회 대표의 결의문 낭독, 참석자 손 피케팅, 발제, 지정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민관정협의회는 결의문을 통해 지방분권형 개헌 및 지역대표형 상원제를 반드시 추진할 것을 국회와 정치권에 강력히 촉구했다.

 

협의회는 지방분권형 개헌과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은 수도권초집중화와 지방소멸을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으로 반전시켜, 역격차와 양극화 등을 해소해 포용사회로 나아갈 수 있는 유일한 대안이라며 국회를 비롯한 정치권이 적극 앞장서 공론화하고 대선공약으로 채택해 적극 추진해야한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이 부지사는 비례의원을 포함하면 수도권 국회의원 수가 비수도권 의원 수보다 많은데, 이를 보완할 수 있는 제도가 지역대표형 상원제라며 이번 3차 포럼이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의 새로운 아젠다인 지방분권형 개헌과 지역대표형 상원제에 대한 범국가적인 관심을 높이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민관정이 보다 분명한 의지를 갖고 충청권의 새로운 도약과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주도적 역할을 해 낼 것으로 믿는다충남은 지방분권과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더 열심히 뛰겠다고 강조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수교 60주년 계기 중남미 국가와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국민참여사업」 결과 대국민 설명회 유튜브 생중계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외교부는 지난 10월 개최된 「수교 60주년 계기 중남미 국가*와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국민참여사업」의 결과를 공유하고 추가 의견 수렴을 갖기 위한 대국민 설명회를 12.4.(토) 13:00-15:00 개최하였다. * 내년 수교 60주년 중남미 국가 : 멕시코,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코스타리카, 도미니카공화국, 에콰도르,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니카라과, 파나마, 파라과이, 자메이카, 아이티 등 15개국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외교부 중남미국 관계자, 중남미 및 공론조사 분야 전문가 등은 현장 참석하고, 일반 국민들은 ‘국민외교센터’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참여하였다. 견종호 공공문화외교국장은 환영사에서 최근 우리나라의 소프트파워 영향력이 높아진 데에는 민간 공공외교관으로서 우리 국민들의 기여가 컸음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국민과 함께 하는 외교를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을 강조하였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를 맡고 있는 이재정 국회의원은 축사(영상)를 통해 이번 국민참여사업에서 수렴된 국민들의 귀중한 의견이 외교정책에 효과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국회에서도 함께 힘을 더하겠다고 밝혔다.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