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0 (목)

  • 맑음동두천 22.5℃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4.7℃
  • 맑음대전 24.1℃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4.1℃
  • 흐림고창 23.2℃
  • 구름많음제주 24.7℃
  • 구름조금강화 21.2℃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1.2℃
  • 흐림강진군 23.6℃
  • 구름조금경주시 22.3℃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사회

충북도의회, 폭우 피해지역 수해복구에 '구슬땀'

URL복사

 

[충북/김명석기자] 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을 비롯해 장선배, 이상정, 김기창, 연종석, 박우양, 최경천 의원과 사무처 직원 등 60여 명은 7일 폭우 피해지역인 음성군 삼성면을 방문해 긴급수해복구 활동을 시행했다.

 

도의회 봉사단은 지난 1∼3일 동안 이어진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삼성면 덕정리에서 주택 토사를 제거하고 가재도구를 정리하는 등 마을 환경정비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박 의장은 "갑작스러운 폭우로 상심이 큰 지역 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도의회에서도 도내 각 지역의 수해 피해가 심각한 만큼 수시로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실시해 주민들이 빠르게 일상으로 돌아가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출처 : 충청북도의회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4차 추경 7조 8000억 원 편성…직접·실질적 지원을 맞춤형으로
[한국방송/최연우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피해가 집중되는 소상공인, 고용 취약계층, 생계위기·육아부담가구에 대한 맞춤형 지원에 나선다. 정부는 1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열고 이를 위한 7조8000억원 규모의 4차 추가경정예산안 편성을 포함한 긴급 민생·경제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번 4차 추경 기본 방향은 피해계층을 대상으로 직접적·실질적 지원을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4대 패키지’ 프로그램 지원이다.4대 패키지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 재확산 피해가 집중된 소상공인과 고용 취약계층, 생계위기·육아부담가구를 맞춤형으로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이에따라 4차 추경예산은 ▲매출감소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긴급 피해지원 ▲실직위험 계층에 대한 긴급 고용안정 ▲실직·휴폐업 등에 따른 소득감소 가구에 대한 긴급 생계지원 ▲휴원·휴교에 따라 육아부담을 겪는 학부모를 위한 긴급돌봄 지원에 쓰이게 된다. 재원은 국채 7조5000억원과 중소기업진흥채권 3000억원을 활용하며 신속한 사업집행을 위해 지방비 부담없이 국고 100% 지원으로 집행된다. 먼저 소상공인·중소기업 긴급 피해지원에 3조8000억원이 집행돼 377만명이 지원을 받는다. 영업제한 등으로 매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