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7.0℃
  • 구름많음서울 24.9℃
  • 맑음대전 25.5℃
  • 맑음대구 24.8℃
  • 맑음울산 23.2℃
  • 맑음광주 24.6℃
  • 맑음부산 24.4℃
  • 맑음고창 22.4℃
  • 맑음제주 25.4℃
  • 흐림강화 23.0℃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3.3℃
  • 맑음강진군 22.0℃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로고

  • No : 343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4-13 02:41:56
  • 조회수 : 3174
  • 추천수 : 1

네티즌 의견 0



종합뉴스

더보기
“임정기념관, 대한민국임시정부 역사적 가치 담아낼 것”
[한국방송/김주창기자] 모두가 불꽃으로 뜨겁게 타올랐던 1919년 3월 1일, 우리 민족은 일제의 식민통치에 항거하고 독립선언서를 발표하며 조국의 독립의사를 세계 만방에 알렸다. 모진 탄압에 맞서며 ‘대한 독립 만세’를 외쳤던 3·1운동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같은 해 4월 11일 대한민국임시정부도 수립했다. 대한민국 헌법은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한다고 밝히고 있다. 이러한 헌법정신의 내용을 알리기 위해 지난 3월 1일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이하 임정기념관)이 공식 개관했다. 대한민국임시정부가 지닌 역사적 가치를 담아내는 공간으로, 지난달에는 첫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기도 했다. 영토, 주권 등 국가가 세워지기 위한 필수조건조차 갖춰지지 않은 상태에서 모두의 열망으로 어렵게 수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 이후 103년의 시간이 흘렀지만 여전히 많은 자료 수집과 연구가 필요한 부분이라고 전문가들은 이야기한다. 임정기념관의 김희곤 초대 관장은 대한민국임시정부사 전공자로, 임시정부 역사 전문가로 손꼽힌다. 대한민국임시정부자료집편찬위원회의 위원장을 역임하며 7년간의 작업 끝에 51권의 자료집을 펴내기도 했다. 김 관장과 인터뷰를 통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