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4.1℃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5.8℃
  • 맑음고창 2.4℃
  • 맑음제주 11.1℃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1℃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정치

지역 인재 타 지역 유출 심각, 서울 취업이 더 많은 지역 5곳에 달해

- 울산‧대구‧인천‧충북‧강원의 국립대 졸업생, 동일 지역보다 서울 취업이 더 많아
- 국립대 졸업자들의 동일 지역 취업률, 서울은 50% 이상, 대구‧울산은 20% 미만
- 2018년 동일 지역 취업률 높은 곳은 서울, 제주, 경남, 경기, 전북, 전남, 광주 순

URL복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최기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전국 국립대 졸업자의 근무지 현황 따르면, 울산, 대구, 인천, 충북, 강원의 경우 최근 2(2017, 2018)* 연속 동일 지역에서 취업하기 보다 서울에서 취업하는 경우가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1][2].

 * ‘2019 전국 국립대 졸업자의 근무지 현황 현재 조사중에 있음.

 

2018 자료에 따르면, 국립대 졸업자들의 동일 지역 취업률이 가장 높았던 곳은 서울(55.8%) 나타났다. 반면, 동일 지역 취업률이 가장 낮았던 곳은 울산(14.5%)이었다. 울산의 경우 울산에서 취업한 취업자는 전체의 14.5% 반면, 서울에서 취업한 취업자는 36.3% 울산보다 20% 이상 많았다. 울산 다음으로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았던 곳은 대구(18.5%), 인천(21.5%), 충북(24.2%), 강원(26.1%)  순이었다. 이들 지역의 경우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보다 서울로 취업한 취업자가  많다는 특징을 보여주었다. 한편, 제주(55.4%), 경남(48.3%), 경기(45.9%), 전북(35.5%), 전남(33.6%), 광주(31.8%) 등은 동일 지역 취업률이 비교적 높은 편이었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가 서울로 취업하는 취업자보다  많았다[1].

 

이러한 경향은 2017 자료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났다. 울산(12%), 대구(19.4%), 인천(22.6%), 강원(23.8%), 충북(26.4%) 경우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았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보다 서울로 취업한 취업자가  많았다. 반면, 제주(59.5%), 서울(58.9%), 경남(47.4%), 경기(44.1%), 전북(37.2%), 광주(33.4%), 부산(31%), 전남(30.4%) 등은 동일 지역 취업률이 비교적 높은 편이었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가 서울로 취업하는 취업자보다  많았다[2].

 

최기상 의원은 “지방 국립대의 설립 취지와는 달리, 지방 국립대를 졸업한 ‘지역 인재들이 졸업한 곳을 떠나 다른 지역으로 취업하고 있는 것은 해당 지역에 좋은 일자리가 부족하기 때문일 이라며, “이러한 현상을 내버려두면 ‘지역균형발전 더욱  요원해 진다 지적했다. 또한 최기상 의원은 “지방 국립대를 졸업한 인재들이 졸업한 지역에서 일자리를 갖고  지역에서 정착할  있도록 하는 것이 무척 중요하다면서, “이를 위해서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지방에 좋은 일자리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된다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산림청-국민건강보험공단, 산림치유와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 연계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산림청(청장 최병암)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12월 3일 여의도 산림비전센터에서 ‘산림치유 및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산림치유 : 숲이 가진 다양한 자연환경 요소들을 활용해 건강유지를 돕고 면역력을 증진시키는 활동(산림청은 산림치유 효과를 극대화하는 ‘치유의 숲’을 조성운영) *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 : 스스로 건강관리를 하는 국민에게 건강생활 실천 과정과 개선 정도에 따라 지원금(인센티브)을 제공하는 제도로 전국 24개 지역에서 시범사업을 시행(’21.7월부터 3년간 실시) 산림청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 국민건강보험공단은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 시범사업 참여자가 치유의 숲에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한 경우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의 건강관리 프로그램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하여 건강생활실천지원금을 제공, △ 산림청은 치유의 숲과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해당 치유의 숲이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한 대상자에게 ‘건강관리 프로그램 이수 확인서’를 발급하고 ‘등록대장’을 통해 관리할 수 있도록 추진, △ 기타 산림치유를 통한 건강생활실천 효과를 도모하기 위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분야 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