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군 초선의원 111명 재산 공개

2022.10.02 14:18:23

- 도 공직자윤리위, 시군 신규 의원 재산 신고 내역 도보 게재 -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 공직자윤리위원회는 도내 각 시군의회 신규 의원 111명의 재산 신고 내역을 30일 도 누리집 도보 게시판에 게재하고 공직윤리시스템(www.peti.go.kr)을 통해 공개했다.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로 당선된 신규 의원의 경우, 올해 71일 기준으로 재산등록 의무가 발생해 8월 말일까지 재산등록사항을 신고해야 하며, 이달 말일까지 신고한 재산 내역을 공개해야 한다.

 

도 공직자윤리위원회의 공개 대상자는 신규 시군의원 111명으로, 공개 내역에는 공직자 본인과 배우자, 본인 직계 존·비속의 재산등록 사항 등이 포함돼 있다.

 

이번 공개 대상자 111명의 재산가액을 보면, 평균 재산은 76339만 원으로 집계됐다.

 

10억 원 이상 30억 원 미만 신고자가 33(29.7%)으로 가장 많았고 5억 원 이상 10억 원 미만은 31, 1억 원 이상 5억 원 미만은 27명으로 나타났다.

 

30억 원 이상은 2(1.8%), 재산보다 채무가 많은 신고자는 9(8.1%)으로 나타났다.

 

도 공직자윤리위원회는 이번 신고 내용을 12월 말까지 심사할 예정이며, 심사 시 불성실 신고 사실이 드러날 경우, 경중에 따라 보완 명령, 경고, 과태료 부과 등 조치할 방침이다.

 

참고로 재선의원은 정기 재산 변동 신고로 갈음한다.

 

도 공직자윤리위원회 관계자는 재산등록사항 신고 대상자 가운데 공직을 이용한 부정한 재산 증식 의혹이 있는 공직자가 발견될 경우, 관계 기관에 조사를 의뢰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재산등록 및 심사를 강화해 공직윤리를 확립하고 도민으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지사를 포함한 지방자치단체장과 도의원의 재산등록사항은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관보 및 공직자윤리시스템(www.peti.go.kr)을 통해 같은 날 공개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공개대상자

도지사, 정무부지사, 도의원(34), 시장·군수(10) 46명은 같은 날(9. 30.) 관보 및 공직자윤리위원회(www.peti.go.kr)에 공개

 
박병태 기자 ikbn.abc@ikbn.news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