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문화예술계·기업 상생 발전 모색

2022.10.03 22:48:26

- 도, 30일 ‘충남 메세나 활성화 포럼’ 개최…협력 방안 논의 -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가 코로나19와 경기침체 등으로 인해 위축된 지역 문화예술 활동을 견인하기 위해 메세나 활성화에 매진하고 있다.

 

도는 30일 충남문화재단과 함께 아산 온양관광호텔에서 ‘충남 메세나 활성화 포럼’을 열었다.

 

이번 포럼은 문화예술계 재원의 다양화를 통한 문화예술 진흥과 도민의 문화권 실현을 위해 메세나 활동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민간 기부를 확산하고자 마련했다.

 

메세나(Mecenat)는 사회 공헌과 문화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업의 문화예술 지원 활동을 일컫는 용어로,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지역 문화예술 생태계를 지탱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도와 시군 담당 공무원, 충남문화재단 관계자, 지역 문화예술단체 및 기업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행사는 기조발제, 발표, 종합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포럼의 기조발제는 세종문화회관 사장을 역임한 김성규 한미회계법인 부회장이 맡아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한 기업과 문화예술계의 역할을 짚었다.

 

이어 메세나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대표기업으로서 지에스(GS)칼텍스재단의 한상범 예울마루 기획홍보팀장이 문화예술 후원 모범사례를 발표했다.

 

또 문화예술 후원 매개 단체인 부산메세나협회의 김흥수 사무처장과 경남메세나협회의 손수나 대리가 지역 메세나 활동 사례를 각각 공유했다.

 

끝으로 참석자들은 발제 내용 등을 토대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 기업과 후원 매개 단체, 문화예술계가 상생할 수 있는 발전 방안을 모색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문화예술 활동이 더욱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메세나 활동은 문화예술 발전의 버팀목”이라며 “이번 포럼이 메세나 활동에 대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지역 기업과 문화예술계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1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메세나협회와 충남 메세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지역 기업과 함께 문화예술 릴레이 후원을 추진하는 등 문화예술계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박병태 기자 ikbn.abc@ikbn.news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