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이차전지 소재 유망기업과 투자협약 체결

2022.10.03 01:43:38

- 2개사 새만금산단에 1,715억원 투자, 200여개 일자리창출 -

[군산/김주창기자] 새만금산단에 2개 기업이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200여개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보인다.

 

군산시는 30일 새만금개발청, 전라북도, 한국농어촌공사 등 관계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이차전지 소재 유망기업 2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헸다고 밝혔다.

 

㈜이엔드디는 자동차용 배기가스 정화용 촉매, 매연저감장치를 제조·판매하는 기초화학기반 핵심 소재 전문기업으로 지난 2004년 9월 충북 청주시에 최초 설립하고 지난 2008년부터 이차전지 배터리 소재인 양극활물질 전구체를 자체 개발해 2014년부터 청주공장에서 양산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테이택스 또한 글로벌 소재 전문기업이다. 지난 1994년 4월 설립했으며, 식품포장용 랩과 高기능성 전자소재용 테이프를 생산하는 중견기업으로 경기 수원시에 본사를 두고, 화성시에 3개의 제조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체결한 2개 기업은 새만금산단에 총 1,715억원을 투자해 이차전지 양극활물질 전구체 및 이차전지 테이프 제조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며, 200여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최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자동차 규제가 본격화되면서 전기자동차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2개사의 새만금산업단지 투자는 국제적 수요에 적절한 대응이 될 것이며, 이를 통해 새만금 지역이 미래차 산업의 핵심지역으로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데 크게 기여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황철호 군산시 부시장은 “오늘 협약한 2개 기업의 투자는 격화되는 이차전지 산업의 글로벌 경쟁 속에서 우리나라의 이차전지 소재 분야 경쟁력 강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새만금 스마트그린산단을 중심으로 이차전지 소재, 첨단업종 등 유망 기업유치에 더욱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김주창 기자 insik2358@hanmail.net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