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집중호우 피해지·우려지역 12∼14일 긴급 점검

2022.08.12 16:35:38

울진·삼척 등 봄철 대형산불 피해지역은 더 면밀히 점검

산림청은 집중호우가 소강상태를 보이는 1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사흘간 전국 산림 분야 집중호우 피해지와 피해 우려 지역을 긴급 점검한다고 밝혔다.

대형산불 피해지 응급복구 현장 점검.(사진=산림청)

 

점검은 산림청과 국유림관리소 등 각 소속기관뿐만 아니라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등 공공기관 모두가 참여해 대규모로 진행된다.

 

점검 대상은 임도, 목재수확지 등 산림사업 현장과 자연휴양림, 수목원 등 많은 사람들이 찾는 산림 분야 다중이용시설이다.

 

산림청은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역과 울진·삼척 등 봄철 대형산불 피해지는 호우에 따른 피해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은 만큼 더 면밀히 점검할 방침이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서울지역에 내린 115년 만의 폭우 등 예측하기 어려운 기상 상황이 이어지고 있어 철저한 대비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긴급 현장 점검을 통해 산사태를 비롯한 산림 피해로부터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산림청 산림보호국 산사태방지과 042-481-8844

김국현 기자 kkh11112003@naver.com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