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현수막 새로운 재활용사업 탄소중립 실천 앞장

2022.07.13 16:52:37

김포시 클린도시사업소(소장 두철언)

[김포/김국현기자] 김포시 클린도시사업소(소장 두철언)는 환경오염을 줄이고 탄소중립 실천에 앞장서기 위해 ‘불법광고폐기물 재활용 사업’을 도입한다.

 

그동안 수거한 불법광고물(현수막, 에어라이트, 입간판 등)은 더 이상 가치가 없다고 판단되어 소각하거나 매립하여 폐기물로 처리였으나, 소각·매립 시 다이옥신, 아황산가스 등 유해물질이 배출되어 환경오염을 유발했다.

 

이를 개선하고자 수거한 불법광고폐기물을 성상별로 분류하여 폐현수막은 고형연료, 풍선간판 고무통은 계량기통으로 제조하여 산업용 에너지 및 재생 제품으로 만들어 재활용한다.

 

이 사업은 소각비용 대비 예산이 절감(70천원/톤)되어 올해 추진 중인 불법광고폐기물 200톤을 재활용할 경우 1천4백만원의 예산절감 효과가 있다.

 

이분다 클린도시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자원재활용 활성화와 탄소배출 제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국현 기자 kkh11112003@naver.com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