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농식품 수출 또 ‘사상 최고’ 기록

2022.01.19 14:12:15

- 작년 6억 7100만 달러…전년 5억 2900만 달러서 27% 급증 -
- 수출 증가율 전국 1·금액 3위…2017년 이후 4년 연속 상승 -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 내 농수축임산물(농식품) 수출이 또다시 사상 최고 기록을 작성했다.

 

지난해 총 수출액이 전년에 비해 27% 급증하며, 수출 증가율 전국 1위를 차지하고, 4년 연속 수출 증가를 일궈냈다.

 

19일 도가 한국무역협회 수출 통계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도내 농식품 수출액은 총 671509000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2020528907000달러에 비해 27% 증가한 규모다.

 

전국적으로는 2020904400만 달러에서 지난해 1023200만 달러로 13% 증가했다.

 

도내 농식품 수출은 또 201737256만 달러, 201842262만 달러, 201943687만 달러 등으로 4년 연속 상승을 이어왔다.

품목별로는 인삼류가 202012958000달러에서 지난해 12238만 달러로 18.9% 증가하며 사상 최고점을 찍었다.

 

로얄제리는 45606000달러에서 115999000달러로 무려 154% 증가했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라 면역력 증진 관련 건강기능성 식품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김은 22121000달러에서 4495만 달러로 103.2%, 기타수산가공품은 89219000달러에서 111628000달러로 25.1% 늘었다.

 

상추 22000달러 324000달러 1364.7% 증가 인삼주 6000달러 87000달러 1295.6% 증가 기타주류 9만 달러 742000달러 726.9% 돼지고기 16000달러 181000달러 998.3% 증가 기타곡분 14000달러 144000달러 901.7% 증가 표고버섯 11000달러 89000달러 700.9% 증가 등을 기록했다.

 

반면 배는 해상 컨테이너 부족 등의 영향으로 202031362000달러에서 지난해 27648000달러로 11.8% 감소했다.

 

딸기도 국내 생산량 감소와 항공 운임 상승에 따라 1703000달러에서 1695000달러로 0.4% 줄었다.

 

임승범 도 농림축산국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에서도 도내 농식품 수출이 사상 최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것은 ‘K푸드에 대한 인기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신선농산물 중심 수출 물류비 지원,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해외 홍보판촉 활동 등 도의 정책이 뒷받침 했기 때문으로 판단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도는 올해 농식품 수출 7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잡고, 수출 물류비 지원, 신선농산물 비관세장벽 해소 지원, 농식품 해외마케팅을 중점 추진해 나아갈 계획이다.

박병태 기자 ikbn.abc@ikbn.news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