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소부장’강소기업 와이엠티(주)와 토지매매계약 체결”

2021.12.21 23:57:39

-유수 기업 연구소 유치 공모결과 우선협상 마무리…전자부품 소재 개발 연구소 건립-

[인천/이광일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1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와이엠티()와 송도

내 연구소 건립을 위한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6월 송도 산업·연구시설 용지 내 유수기업 연구소 유치 공모 결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와이엠티()와의 협상이 마무리된데 따른 것이다.

 

와이엠티()는 총사업비 486억원을 들여 송도 첨단산업클러스터(B) Ks10-3 필지(송도동

210-6/면적 9,924.4)에 전자부품 화학소재와 구리원단을 이용한 바이오 연구 개발을 위한 연

구소를 건립할 계획이다. 내년 착공, 오는 2024년에 준공 예정이다.

 

와이엠티()는 휴대폰, 태블릿 등에 필수적으로 사용되는 PCB 표면처리 화학소재 개발 기업으로

코스닥 상장기업이다. 와이엠티의 제품은 최종적으로 애플·삼성의 휴대폰·태블릿 등과 미국 테슬라·

중국 BYD의 전기자동차에 적용된다.

 

와이엠티()는 일본, 독일 기업들이 독점하고 있는 금도금, 동도금 기술 시장에서 꾸준한 연구

개발을 통해 국산화에 성공할 만큼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기업이다. 세계 최초로 무전해 공법

을 이용한 극동박(Ultra-thin Copper Foil)을 생산하는 기업이기도 하다. 이러한 기술력이 인정

되어 작년에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소재, 부품, 장비(이하 소부장) 강소기업 100'으로 선

정됐다.

 

와이엠티()는 적용분야가 다양한 전자부품 화학소재 특성 상 전자재료(극동박), 5G 관련 화학

소재, 100% 구리 원단을 이용한 항균마스크·복합창상제 등 첨단소재 및 바이오 분야로의 사업영

역 확장을 위해 송도에 연구소를 건립한다.

 

전성욱 와이엠티() 대표이사는 아직까지도 선진국들의 점유율이 높은 국내 화학소재 시장

에서 세계 1등의 기술력 확보만이 살길이라는 신념으로 송도에 새로운 연구센터를 건립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인천 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밝혔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해 소부장 산업의 중요성이 점점 커지

고 있는 가운데 이 분야 강소기업을 송도에 유치하게 돼 기쁘다앞으로 적극적인 행정 지

원을 통해 연구소가 차질없이 송도에 건립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참고자료> 와이엠티() 사업 개요

사업내용: 전자부품 소재 개발 연구소 건립

사업위치: 송도국제도시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B) Ks10-3(송도동 210-6)

부지면적: 9,924.4

건립규모: 13,200(연구동, 사무동, 제조동)

총사업비: 486억원

건립기간: 2022~2024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0d5c0c0f.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960pixel, 세로 574pixel

이광일 기자 kk050558@naver.com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