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목소리 적극 반영해 더욱 합리적 예산 편성할 것"

2021.11.20 12:59:47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현장점검
오페라하우스·파워반도체 구축 등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의회가 올해 마지막 정례회를 앞두고 활발한 현장활동을 펼친다. 행정사무감사, 2022년 본예산 심사 등을 더욱 꼼꼼하게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으로 반영하기 위해서다.

2022년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의 예산과 2021년 추경안을 심사하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김민정)는 지난 10월 28~29일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이 추진하는 주요사업장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사업의 추진현황,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사업 방향성과 문제점, 예산편성의 적정성 및 타당성, 향후 추진계획 등 사업 전반을 점검했다.


현장 방문 첫날인 10월 28일에는 부산학생안전체험관, (가칭)명지허브유치원 교사 신축, 오페라하우스 등 건립 현장 3곳을 방문했다. 10월 29일에는 파워반도체 생산플랫폼 구축사업,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 조성, 친환경 수소연료선박 R&D플랫폼 센터, 우암부두 지식산업센터, 부산패션비즈센터 현장 등 5곳을 방문해 심도있는 현장점검을 펼쳤다.

김민정 예결위원장은 "현장방문을 통해 사업 점검과 함께 시민의 요구사항이나 개선점 등을 적극 청취해 예산안 심사에 반영할 것"이라며, "2022년 예산안 심사는 시민 편익 증진을 가장 우선으로 시정 운영 방향과 지역 현안사업 등에 중점을 두고 심사할 예정이며, 철저한 심사를 통해 민생안정, 지역경제 도약, 도시기반 강화를 위한 합리적인 예산편성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종덕 기자 ibusan@ikbn.news
Copyright @2009 한국방송뉴스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등록번호 서울 아 02188, 등록일 2009-07-17, 발행인:이헌양. 대 표:김명성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Tel 02-420-3651
한국방송뉴스(주) © ikbn.news All rights reserved.
한국방송뉴스(주)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